CPP는 정당과의 회의에 개방,

CPP는 정당과의 회의에 개방,
집권 캄보디아인민당(CPP)은 선거제도 개혁 논의를 위한 4개 정당의 회의 요청을 환영하면서도, 명확한 의제가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촛불집회(CP), 풀뿌리민주당(GDP), 크메르 의지(KWP), 캄보디아 개혁(KRP) 등 4당도 국회(NA), 내무부, 중앙선거관리위원회(NEC)와의 회의를 제안했다. .

CPP는

오피사이트 CPP의 속이산 대변인은 제안된 회의가 결실을 맺기 위해서는 명확한 의제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그것이 핵심입니다… 4당이 최근 개표 기간 동안 투표소 문이 닫혔다는 주장에 대해 논의하고 싶다면 그것에 대해 무엇을 말할 수 있습니까?” 그는 6월 5일 코뮌 평의회 선거와 관련하여 말했다.

“정당 요원과 참관인이 방에 있는 동안 문이 닫혀 있다면 누가 투표를 조작할 수 있겠습니까? 일반적으로 투표소의 닫는 창에 대해서만 이야기하고 대리인도 거기에 있다는 사실은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more news

그는 투표소의 문이나 창문이 기상 조건에 따라 닫힐 수 있다고 말했지만 당사자들은 이 요인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개표 중에 문이 닫혀 국내 및 국제 참관인이 입장할 수 없는 경우 즉시 불만을 제기할 권리가 있습니다. 그것이 NEC 절차”라고 말했다.

KWP의 콩 모니카 총재는 아이산이 4자회담을 열어준 것을 긍정적인 신호로 보았다.

CPP는

그는 “우리는 여당을 만나고 싶었지만 (Eysan) CPP는 어떤 정당과도 만나고 싶지 않다

고 언론에 말했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CPP와의 회의가 열리면 당사자들이 캄보디아의 선거 제도와 정치적 자유를 개선할 제안을 포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여당 대변인으로부터 긍정적인 신호를 받은 후, 캄보디아의 선거제도와 정치적

자유를 개선하기 위해 CPP가 진행하고 관련 법률을

개정할 충분한 표가 있기 때문에 우리는 이제 이 회의를 계획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캄보디아 왕립 아카데미의 국제 관계 연구소 소장인 Kin Pea는 회의를 요청하는 사람들이 그들이 원하는 쪽으로 적응하는 것이 정상이라고 말했습니다.

“회담을 요청하고 일반 조건이 정해지면 CPP 측이 4당을 필요로 하지 않기 때문에 마음을 가라앉힐 필요가 있다. 일반적으로 회의가 성공하려면 양측이 회의가 모두를 위한 건설적이고 도움이 되는 대화라고 느낄 필요가 있습니다.

그는 “만남의 목적이 한쪽을 들뜨게 하거나 패배감을 느끼기 위한 것이라면 결코 회의가 열리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Phea는 4당이 CPP와 만나기 위해 보다 부드러운 심리적 접근 방식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CPP가 다른 정당과 만날 필요가 없다는 것을 인정해야 합니다. CPP는 풀뿌리를 포함하여 모든 수준에서 강력한 구조를 가진 주요 정당입니다. 그들은 많은 자원을 가지고 있고 권력을 쥐고 있습니다. 어떤 당사자가 CPP와 만나고 싶다면 선의를 보여야 하고 진전과 건설적인 대화를 보기를 원해야 합니다. 이러한 요구 사항을 충족하면